View this post on Instagram

즐거웠던 신요즈씨와은 중국 라이브방송^^ 정말 쉴새없이 웃고왔네요 ^^ 신요즈씨의 sns에는 3천만 팔로워가..후덜덜👍🤪 다해씨는? ㅋㅋㅋㅋㅋㅋ

A post shared by Leedahey 이다해 (@leedahey4eva)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