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KBS2 주말드라마 #세상에서제일예쁜내딸 오늘 드디어 최종회에요. #본방사수 꼬옥 부탁드려요. #김종창감독님 #조정선작가님 스탭분들 배우님들 모두 수고많으셨습니다. 멋지고 자상하신 #최명길 배우님 악역이지만 실제로는 넘 사랑스러운 #강성연 배우님 시크릿마더 이후 다시 만난, 넘 착한 #김소연 배우님 도우미 역 #전은미 넘 행복한 촬영 현장이었어요. #캐스팅디렉터 #씨앤에이에이전시 #조훈연대표님 #이상원실장님 #이윤성캐디님

A post shared by 연기자 전은미 (@jeon_eunmi8436)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