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최다니엘 10년팬 찐덕후로써 우연히 응모한 옆자리 시사회에 당첨되어 개강 첫날 학교에 인사만 하고 짼뒤 서울간뒤 목동SBS에 있다는 소식을 듣고 부랴부랴 달려감ㅋㅋ 먼저 나온 임창정한테 다니엘오빠 어딨냐고 물어보던 찐덕후.. 그뒤로도 임창정은 되게 자주보고 마주쳤는데 창정시는 눈에 안들어왔더라지.. 옆자리 시사회 최다니엘 군대 가기전 마지막 활동이였던... 벌써 4년전이네 너무 추억이다ㅠㅠ #최다니엘 #활동은 #언제쯤 #드라마 #찍어줘

A post shared by jjining (@jjining14)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