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수 많은 캐릭터 속 배우 이선균은 방식만 다를 뿐 우리에게 위로를 건네고, 지친 어깨를 토닥여주죠. 늘 우리에게 친숙한 모습으로 다가오지만, 그렇다고 마냥 가볍지만은 않은 그. 스위스 시계 브랜드 미도의 캠페인 모델로 선정된 배우 이선균이 그와 닮은 따뜻한 공간에서 가장 일상적인 모습으로 마주했습니다. - 🎥 박제원 ✍🏻 스튜디오닷 박경희 - #midowatches #oceanstardiver600 #oceanstartribute #미도시계 #오션스타다이버600 #오션스타트리뷰트

A post shared by 에스콰이어 코리아 (@esquire.korea)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