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가을하늘을 달리는 여름끝자락 아래 우리 촬영장 #thetaleofnokdu #조선로코녹두전 #장동윤 #김소현 #강태오 #송건희 #정준호 #오경주 #김민규 #조수향 #김태우 #이승준 #kbs #월화드라마

A post shared by 김재하(Jaffrey Kim) (@jaffkim)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