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일하다가 마주친 사람 #구구단 #김세정 #화정역 #화정터미널 #드라마 #촬영 #너의노래를들려줘 #잼있나 #한번 #봐야지 #내가 #나왔을수도 #연예인 #아이돌 #바로 #코앞 #실물 #그대로 #일상사진 #일상 #소통 #인친환영 #인스타그램 #좋아요그램 #데일리

A post shared by @ seungcanjang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