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손지은의 손글씨 다이어리📖 ⠀ "우린 지금 썸일까요 불륜일까요?" "손만 잡았을 뿐인 어른들에게 불륜이라는 낙인은 너무 가혹하지 않나요?" ⠀ #박하선 배우님의 손 글씨로 쓰여진 손지은의 다이어리✏ ⠀ 채널A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매주 금,토 밤 11시 방송

A post shared by 채널A (@channela_insta)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