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김남길 #고규필 #김민식 남길이형 집중중~~~ 카메라쪽 절대 안봐주심~ 규필이 너무 야위었네... 잘먹자 규필아

A post shared by 김민식 (@kimminsik0520)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