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진갑️❤️미란 설렘 가득 뽀뽀신 메이킹(부끄부끄) - 매주 월화 밤 10시✔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 #MBC #월화드라마 #특별근로감독관조장풍 #김동욱 #김경남 #류덕환 #박세영

A post shared by MBC DRAMA official (@mbcdrama_now)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