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끼귀 너무 그리고 싶었어... 못 참고 그림 ㅋ ㅜ pic.twitter.com/Lkz0zawKKK

— 조조 (@zozoyousocuteTT) November 9,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