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1006-181007 #SHINHWA 20주년 콘서트 #HEART #신화 #김동완

So here I come, Baby
너란 미로 속에 갇혀
헤어날 수 없는 그 눈빛에
난 빠져들어

Here I come, Baby
너의 숨결이 느껴져
눈 부신 태양처럼
녹아들어
Feel so like a miracle ✨ pic.twitter.com/jf1kNnnnZG

— 슈똘 ಠ_ಠ (@SH_03241127) October 30, 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