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혹적이고 대담한 #강소라 향수는 무엇? https://t.co/SZRNkyP69D

— ELLE Korea (@ELLE_KOREA) November 24, 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