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 글쎄~내가 바른다니까.."
이 까페 씬에서 재찬이가 홍주를 보는 눈빛이 너무 좋다#정재찬 #이종석

☘️https://t.co/dD0NjvFRvU pic.twitter.com/Lzp0WHOq9t

— amore_mio_js🌙 (@Amore_mio_Js) June 18,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