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김선호 #Kimseonho 멍뭉미 표정 3번 짓기+우수연기상 시상 후 무대에서 내려온 선호배우의 떨림 가득한 표정.mp4 - 카메라 초점도 떨리게 만드는 멋짐🤭 - #2018 #MBC연기대상 #우수연기상 #시상자 #손만흔들어도 #멍뭉미가 #철철 #넘치는건 #안비밀 #🤫 #헤헿

A post shared by 솔트엔터테인먼트 (@salt_ent)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