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미래의 배우들(?)~^^; 공연 전 긴장 풀기위해 아이들 사진보다가... 저번주 토요일 아빠따라 극장 놀러 온 대한민국만세!

A post shared by 1958 (@songilkook)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