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mp to content

Archived

This topic is now archived and is closed to further replies.

*alodia*

[movie 2008] Girl Scout 걸스카우트 Showing On June 5, 2008

Recommended Posts

Kim Sun Ah, Na Moon Hee, Lee Kyung Shil, Kim Eun Joo

RENOVATING

RENOVATING

RENOVATING

Please bear with me

I think it's about time for us to create a thread for Girl Scout, since it's official that the filming will start on August 5th... ^.^

Girl Scout

걸스카우트

girlscout_poster_01.jpg

*source: Forever Suna ♡선아포에버♡ http://cafe.daum.net/foreversuna

uploaded by Kim Sun Ah Ssi herself

Starring:

Kim Sun Ah 김선아 (My Name Is Kim Sam Soon, She's On Duty, S Diary)

Na Moon Hee 나문희 (My Name Is Kim Sam Soon, Rosy Life, S Diary)

Lee Kyung Shil 이경실 (House Husband, Love and Ambition)

Kim Eun Joo 김은주 (What's Up Fox?)

Production Staff:

Director: Kim Sang Man (this will be his directorial debut)

Genre:

Criminal Drama / Comedy

Filming Dates:

First Shooting Day: August 15, 2007

Release Date:

June 05, 2008

Synopsis:

to follow

girlscout_synopsis_gu.jpg

*poster created by: Gu연 of Forever Suna ♡선아포에버♡ http://cafe.daum.net/foreversuna

News

[Korean] 김선아, '걸스카우트'로 2년 만에 연기 복귀 04-28-2007

[English] Kim Sun Ah Officially Casted In Movie “Girl Scouts” 05-01-2007

[English - Video News] Arirang News: Kim Sun-A Returns to Silver Screen in Girl Scout 05-14-2007

[Korean] 김은주, 김선아의 ‘걸스카우트’ 합류 06-07-2007

Sources:

Forever Suna ♡선아포에버♡

Kim Sun Ah, Funny and Talented! - Official Soompi Thread

Kim Sun Ah's Homepage in Sidus HQ

~*~ LAST UPDATED: August 14, 2007 --> the first shooting day date was moved from August 5th to August 15th w/c is tomorrow. GOOD LUCK TO THE WHOLE CAST AND CREW OF GIRL SCOUT. FIGHTING!!!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Thanks for the thread. Am looking forward to see Suna in

action again. All the very best to her and may the movie

be a great great success.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I`m so excited to see her act again. I just wish she can maintain a sexy looking body and not to get so thin. I saw her latest pics and I can say she look matured. Although, she`s still very pretty.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It'll be good to see KSA in a movie again, but can anyone translate the synopsis for us poor non-Korean readers please? :)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Aw, Kim Sun Ah! I loved her in My Name is Kim Sam Soon and She's on Duty. :D

It's great that she's coming out with another movie -- can't wait. Anyone have a synopsis?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wow! can't wait for this! kim sun ah is such a great actress...loved her in my lovely samsoon!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Heard that production starts on 15th. Wonder if her Korean fans will visit

her at the filming site with food like what they did the last time. All

the best to you, Suna.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glad to see her back in a movie. i'll be looking forward to this :D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sunamovie.jpg

[뉴스엔 조은별 기자]

나문희와 김선아가 ‘내 이름은 김삼순’에 이어 2년만에 스크린에서 재회한다. 작품으로만 벌써 세 번째 호흡이다.

최근 영화 ‘걸 스카우트’ (감독 김상만/제작 보경사)에 동시 캐스팅된 김선아와 나문희는 각각 뛰어난 생활력과 추진력으로 틈틈이 재테크를 도모하지만 한 번도 성공해 본적이 없는 30대 여성 ‘최미경’과 동네 마트에서 일하며 노총각 아들의 결혼 자금을 마련하려는 60대 ‘이이만’ 역을 맡았다.

김선아와 나문희의 연기호흡은 이번이 세 번째. 2004년 영화 ‘S다이어리’에서는 티격태격하면서도 살가운 모녀로 등장했던 이들은 2005년 전국민적 사랑을 받은 드라마 ‘내 이름은 김삼순’에서 애인의 어머니와 아들의 애인 사이로 등장해 나문희가 김선아의 눈물을 쏙 빼놓기도 했다.

이 두 작품으로 인해 김선아, 나문희가 선후배를 넘어서 돈독한 사이로 지내고 있다는 것은 이미 익히 알려진 사실. 때문에 ‘걸스카우트’로 2년 만에 함께하는 김선아와 나문희가 어떠한 연기호흡을 선보일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연일 30도를 훌쩍 넘는 폭염 속에서도 두 배우는 그 동안의 회포를 푸는 듯 촬영에 대한 열의를 보이고 있다는 후문이다. 촬영 전 대사와 동선 하나 하나를 확인하며 꼼꼼히 리허설을 하는 것은 물론이고 촬영 중에도 적극적으로 의견을 내는 등 지치지 않는 에너지를 보여 제작진이 혀를 내두를 정도다.

나문희, 김선아의 찰떡 호흡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걸 스카우트’는 포털 사이트에서 인기리에 연재되고 있는 만화 ‘와탕카’의 스토리 작가인 김석주 씨가 시나리오를 맡았다. 2006년 경기영상위원회 시나리오 공모전에서 금상을 수상한 작품. 영화는 지난 8월 15일 촬영에 들어갔으며 10월 께 크랭크업 할 예정이다. [사진제공=MK픽처스]

credit @ onlysuna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소송중’ 김선아 난항 끝에 컴백 ‘이상무’

200708210307.jpg

‘내 이름은 김삼순’ 이후 본의아니게 2년간의 공백기를 가진 배우 김선아가 우여곡절 끝에 지난 15일 영화 ‘걸스카우트’(감독 김상만, 제작 보경사)의 촬영을 시작했다.

‘삼순이’의 코믹한 이미지를 지우고자 범죄스릴러 ‘목요일의 아이’를 차기작으로 정하고 다이어트를 병행, 파격 변신을 예고한 김선아. 하지만 내부 사정으로 인해 영화 제작이 무산됐고 현재 제작사와 김선아 간의 법적 책임을 묻는 소송이 진행중. ‘목요일의 아이’는 여주인공을 월드스타 김윤진으로 교체, 감독마저 바꾸고 ‘세븐데이즈’라는 이름으로 새 출발한 상태다.

그동안 스크린 컴백을 준비했던 김선아는 불미스러운 일에 휘말리면서 한동안 연예 활동을 쉬게 됐고 결국 ‘안전하게’ 주전공인 코미디로 돌아와 활동 재개를 선언한 것.

‘걸스카우트’는 떼인 곗돈을 찾아 나선 봉촌3동 여걸 4인방이 프로사기단과 얽혀 진짜 범죄에 휘말리는 이야기. 극중 김선아는 뛰어난 생활력과 추진력으로 틈틈이 재테크를 도모하지만 한번도 성공한 적 없는 30대 여성 ‘최미경’으로 분했다.

그녀의 파트너는 요즘 ‘잘 나가는’ 중견배우 나문희. 나문희는 동네 마트에서 일하며 노총각 아들의 결혼 자금을 마련하려는 60대 ‘이이만’ 역을 맡았다. 이 밖에도 ‘코믹 감초’ 이경실과 김은주가 합세해 극의 재미를 더할 계획. 10월 중 크랭크업 할 예정이다.

스포츠동아 이지영 기자 garumil@donga.com

source: http://www.donga.com/fbin/output?f=total&a...210307&df=7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Suna sure looks good in the pics. Thanks, jastinel. You're great.

Am hoping to see more of her in action.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