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mp to content

Archived

This topic is now archived and is closed to further replies.

xj. jin

╰☆ Oh Wonbin {오원빈} Official Thread ☆╯

Recommended Posts



THREAD WILL BE UPDATED/FIXED SOON.

December 2013: Oh Wonbin's Contract with FNC has ended.

Follow all soompi rules:
Soompi General Forum Rules || KR Music Forum Rules


[updates coming soon]

OFFICIAL SITE & CAFE
KOREAN; http://www.oh-wonbin.com
JAPANESE; http://www.ohwonbin.jp/
CAFE; http://cafe.daum.net/oh-wonbin
JAPANESE BLOG; http://ameblo.jp/wonbinjp/
TWITTER; http://twitter.com/Osh_yoru

FANSITES!
{ To have your site added, or link updated, please PM me! }
OH NAMJA; http://z3.invisionfree.com/ohnamja/index.php
ONLYWONBIN (China); http://www.onlywonbin.com/
WONBINISM; http://z7.invisionfree.com/Wonbinism
WANNABIN (Vietnamese); http://wannabin.com/home/index.php
OHONEBIN.com www.ohonebin.com

thread update history;
20131204 - Revamp coming soon.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Can't wait for his comeback. I discovered FTI late, right after his departure but I came to like him a lot after watching old shows and performances. Welcome back, Wonbin!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oh cool. I'm glad that he's coming back. Is he still under the same company as FT Island?

Yes, he's still under FNC which makes things even happier for us all. ^^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he look younger & his baby face is still as adorable as ever >_______<

I'm glad he's finally coming back buh I wonder if FT Island members will be on his showcase if he's having one cuz I wanna see some 6 Island interactions <3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He looks so much like Kim Hyun Joong up there o___o

But omg I'm so happy for him! He will do well, I know he will :D He's always been a great singer/rapper/guitarist/harmonica-player~

I hope (and am sure of) that Primadonnas and FT Island themselves support him~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I'm so soooooo excited, its been way to long but the wait was definitely worth it :)

Binnie's going to be an awesome solo performer! I wonder if we will have a fan club name lol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I never post anymore b/c of college and everything, but I had to post to express how happy I am! I was just wondering if he was posting anymore of his slightly emo pictures and then boom! I hope to hear Wonbin's new sound and confidence.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Finally his comeback is coming! Have been waiting for so long!

Just wondering how he is and the news come!

I might faint :wub:

ohwonbin20101.jpg

he is a model :w00t: (yeah he is!)

can't wait for more picture and single's update :wub: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오원빈 “FT아일랜드 탈퇴, 급한 결정 아니었다…루머 속상해”

hx15k5.jpg

[OSEN=이혜린 기자]FT아일랜드에서 탈퇴한지 2년만에 솔로가수로 컴백한 오원빈이 “FT아일랜드에서의 탈퇴는 아주 예전부터 조금씩 고민해오던 것이었다. 멤버들과는 지금도 친하게 지낸다”고 밝혔다.

오 원빈은 최근 OSEN과의 인터뷰에서 “FT아일랜드 2집 활동 때부터 다른 음악도 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그때부터 멤버들과 조금씩 얘기를 했다. 탈퇴 때도 많이들 응원해줬다”면서 “절대 짧은 시간에 내린 결정이 아니고, 멤버-소속사와 충분히 논의를 했던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그가 탈퇴를 발표한 후 팬들 사이에선 멤버간 불화설 등 각종 루머가 번지며 속앓이를 해야 하기도 했다. 그는 “당시에는 무슨 말을 해도 팬들이 믿어주지 않을 것 같았고, 일단 가만히 있는 게 나을 것 같았다”면서 “지금은 시간이 흘렀으니, 이제는 말할 수 있을 것 같다. 정말 오랫동안 신중하게 결정한 일이었고, 멤버들과는 아직도 잘 지낸다”고 거듭 강조했다.

그는 또 “사실 탈퇴를 하면, 모든 게 바뀔 거라는 걸 알고 있었다. 그때까지 해왔던 생활을 다 잃을 수도 있을 거라고도 생각했다. 그래도 새로운 걸 해보고 싶었다”면서 “지난 2년간 대학생활도 열심히 했고, 노래와 랩 연습도 열심히 했다. 이번 컴백으로 가수로서의 가능성을 보여주는 게 내 목표”라고 밝혔다.

그는 오는 11일 미디엄템포곡 ‘사랑해 또 사랑해’를 발표, 오는 12일 KBS ‘뮤직뱅크’로 컴백한다.

[ On the 11th, his medium tempo song "사랑해또 사랑해 (I love you, I love you) will be released, and on the 12th he'll make his stage comeback on KBS Music Bank. ]

---Allkpop's translation---

Two years after his departure from rock group FT Island, former member Oh Won Bin finally revealed his feelings about the group through a recent interview with Osen.

He said, “My departure from FT Island was something I’ve been thinking about for a very long time. Ever since our second album, I’ve always thought about trying different genres of music and began discussing it with the other members. They supported me a lot even after my exit. It was definitely not a hasty decision, and it was thoroughly discussed with both the members and the agency.”

Regarding the various rumors that began circulating after his leave, he explained, “I thought that no matter what I said, fans wouldn’t have believed me anyway. It was better to just stay quiet. Now that time has passed, however, I think I can explain myself a bit. I want to emphasize that it’s a decision I made after a lot of thought. I’m still close with my former bandmates.”

He continued, “I thought that if I left, everything would change. I thought I’d lose everything I worked for in my career as a musician. Even so, I still wanted to try something new. For the past two years, I’ve studied hard in college and practiced a lot in singing and rapping. With this comeback, my goal is to show everyone my potential as a singer.”

(Omitted the music bank part).

by; VITALSIGN @ allkpop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I really can't wait until his comeback,

i'll keep supporting him till the end ^^

I'm really glad that he is is able to

express his feelings .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Article + pictures on StarNews

20101110103508175892.jpg

FT아일랜드 탈퇴한 오원빈(20)이 설레는 마음 속에 마침내 홀로서기에 나선다.

오원빈은 11일 미디움템포의 발라드 '사랑해 또 사랑해'를 디지털싱글로 발표하며 방송 활동 등에도 본격 돌입한다. 이로써 오원빈은 지난해 초 5인 인기 아이돌밴드 FT아일랜드 탈퇴 후 2년여 만에 솔로가수로 음악활동을 본격 재개하게 됐다. 오원빈은 지난해 하반기 방송된 SBS 드라마 '미남이시네요' OST에 참여하긴 했지만, 그 때는 활동을 하지 않았다.

2년 만에 무대에 설 생각을 하니 벌써부터 떨리는 마음을 감출 수가 없다.

오원빈은 "어떻게 보면 컴백인데, 마치 처음 무대에 설 때처럼 떨리고 긴장된다"라며 "팬들을 다시 볼 생각하니 무척 좋은 것만은 사실"이라며 미소 지었다.

이어 "'사랑해 또 사랑해'는 제 음악적 성향이 완전 다 반영된 노래는 아니지만, 팬들이 좋아할만한 아름다운 미디움템포의 발라드곡"이라며 "이번을 시작으로 음악적으로 차근차근 발전해 나가는 보여 드릴 것"이라고 힘주어 말했다.

사실 오원빈은 FT아일랜드를 떠날 때, 그 이유를 자신만의 음악을 하고 싶었기 때문이라 밝혔다. 그렇기에 첫 솔로곡에 더욱 관심이 쏠렸다. 하지만 오원빈은 단번에 심한 변화를 주기보다는, 자신과 팬들 모두 어느 정도 익숙한 장르를 택했다. 그러나 이는 오원빈의 길고도 새로운 음악적 행보에 시작일 뿐이다.

20101110103508175891.jpg

오원빈은 "저는 FT아일랜드 기타를 쳤는데, 기타는 물론 노래 부르는 것도 좋아한다"라며 "앞으로 힙합, R&B, 정통 발라드 등 보컬리스트로서 할 수 있는 장르에는 다 도전해 보고 싶다"라고 밝혔다.

이어 "지금 대학(경기대 디지털음악과)에서 작곡을 배우고 있고, 제가 만들어 놓은 곡들도 있다"라며 "앞으로 존 메이어처럼 훌륭한 싱어송라이터가 되고 싶다"라고 바랐다.

오원빈은 FT아일랜드와의 불화설 소문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결론부터 이야기하면 전혀 사실무근이다.

그는 "팀을 떠날 때도 멤버들과 많은 상의를 한 뒤, 서로의 의견을 존중하며 결정한 것"라며 "제 음악을 하고 싶었던 데다, 막 입학했던 대학 생활에 충실하기 위해 FT아일랜드 탈퇴를 선택했다"라며 웃었다.

이어 "탈퇴 이후에도 FT아일랜드 멤버들과 같은 소속사에서 잘 지내고 있다"라며 "이번 솔로곡이 나오기 전 FT아일랜드 멤버들과 통화도 했는데 자신들의 트위터로 제 노래를 홍보해 주겠다며 많은 응원을 해주는 등, FT아일랜드 멤버들은 여전히 제게 든든한 아군"라며 즐거워했다.

한편 오원빈은 12일 방송될 KBS 2TV '뮤직뱅크'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지상파 활동에 나선다.

CR: starnews

I didn't translate it cause I don't know Korean x_x;;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WON BIN AH I MISS YOU SO MUCH. finally he's coming back <3333 Wonbin Jaejin and Seunghyun are my top fav members. i hope they will come together for a collab soon

Share this post


Link to post
Share on other site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