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다들 바쁘신와중에 감독님까지 이렇게 늦게라도 전부 모일수있다는게 너무너무 반갑고 좋아요!!!❤️🤩 #김비서가왜그럴까 #싸랑합니다

A post shared by 🌸 예원 YEWON (@yeeee_kk)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