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백일의낭군님 마지막까지 많은 사랑주셔서 정말 정말 감사합니다❤️❤️ 좋은 작품으로 좋은 사람들과 함께 일할 수 있어서 진짜로 많이 많이 행복했습니다🤗🤗 백일의 낭군님은 끝났지만 여러분의 마음 속에 오래 남았으면 좋겠습니다❤️ 다시 한 번 시청자분들께 감사드리고 우리 백낭팀!! 진짜 고생많았습니다!! #이것은끝이아닌시작이여 #그대들은사랑❤️

A post shared by Nam Ji-hyun (@hyuniiiiiii_95917)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