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촬영 날짜가 제발 제발 제발 겹치지 말아야 하는데... 리딩과 겹친 OCN드라마 촬영 못하고 참석한 리딩인데...😭😭😭 이것마저 겹쳐서 못하게 되는일은 제발 없었으면... 제발요... 🙏🙏🙏🙏🙏🙏🙏🙏🙏🙏🙏 . . . 요즘 드라마 촬영이 많아지니 어떤 역할이 주어지던 그저 감사할 따름입니다... 감사합니다😍😍😍 . . . #매일매일#요즘만같았으면 #감사한마음 #붉은달푸른해#대본리딩 #이번에도유치원교사#선생님 #촬영#연기자서혜진

A post shared by 서혜진 (@hyejin2022)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