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박신혜 #Parkshinhye #朴信惠 박신혜 배우가 여성 스릴러 영화 <콜>에 출연합니다! - 우연히 과거의 영숙(전종서 분)으로부터 온 전화를 받게 되면서 상상치도 못한 일을 맞닥뜨리게 되지만 강단 있게 맞서는 인물 ‘서연’역을 맡았습니다:) - 다채로운 배역에 도전하며 팔색조 매력을 뽐내는 신혜 배우와 영화 <콜>을 향한 많은 관심 부탁드려요!! - #영화 #콜 #여성스릴러 #강단있는 #주인공 #서연역 #출연확정 #11월부터 #촬영 #2019년 #개봉예정 #신혜배우의 #열일행보를 #응원합니다 #짝짝짝 #👏

A post shared by 솔트엔터테인먼트 (@salt_ent)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