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이 캐스팅 실화?!🤩 송혜교와 박보검이 하반기 기대작 드라마 ‘#남자친구’ 출연을 확정, 두 사람을 함께 브라운관에서 만나볼 수 있게 됐답니다📺 각각 ‘태양의 후예’와 ‘구르미 그린 달빛’ 이후 2년만의 복귀작이죠. 이번 드라마는 우연한 만남으로 사랑에 빠진 두 사람의 슬픈 러브 스토리라는 후문! <엘르> 카메라에 담긴 화보에서 심쿵 케미를 미리 엿보세요💓 📱소지현 📷 안주영(송혜교), 김외밀(박보검)

A post shared by ELLE KOREA 엘르 (@ellekorea)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