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드라마 <리치맨>, 매회 흥미진진한 이야기가 펼쳐지고 있죠 볼 때 마다 심쿵! 합니다 이유찬-김보라의 러브라인에도 설렘 가득인데요 앞으로도 기대 많이 해주세요 수요일이 빨리 오길 기다리며~ <리치맨> 홧팅 #리치맨 #richman #넥스트인 #nextin #김준면 #kimjunmyeon #엑소 #EXO #수호 #SUHO #리더 #하연수 #오창석 #김예원 #FT아일랜드 #이재진 #공서영 #이유찬 #김보라 #김분홍 #드라마 #drama #기대 #드라맥스 #수목드라마 #일상 #꿈 #사랑 #로맨스

A post shared by 쨈이슈다 (@zzam_issue_da)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