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남자의 질투가 얼마나 귀여운지 보여준 안중희씨💖😍 이준X정소민 두 케미요정들의 활약 앞으로도 기대해주세요! #이준 #LeeJoon #아버지가이상해 #정소민 #안중희 #변미영 #감독님그런데일요일에도예고좀해주시면안될까요 #일주일이너무길어요

A post shared by PrainTPC_official (@praintpc_official) 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