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this post on Instagram

ㅡ 집에서 반포지구, 잠원지구까지 걷고 다시 턴해서 또 걷기🏃 왕복 17km나오는데 맞는건가..😅 세빛둥둥섬 앞에서 #이제훈 #신민아 드라마촬영하는데 이제훈은 엄청잘생겼고 신민아는 엄청 예쁘다는게 중요함✔😊😁 #한강시민공원 #반포지구 #잠원지구 #세빛둥둥섬 #직진본능 #운동 #운동스타그램 #걷기 #내일그대와 #드라마촬영 #주말 #일상 #소통

A post shared by ming♡ (@mingyeong_h) on